젠코우지 (善光寺) ,시나노(信濃)미술관

2009-05-11 by
카테고리: 예술·문화, 이벤트·축제

음성 가이드1

0181

 

 

 

 

                                                                                                                                                                                   젠코우지 (善光寺) 고카이쵸( 御開帳),시나노(信濃)미술관에 다녀 왔습니다.
젠코우지의 입구에 외국인을 위한 음성 가이드 서비스 센터가 있었습니다.
미술관 같네요.  펜으로 마크를 터치하면 안내 설명이 나옵니다.
렌탈 요금은 600엔과 본인 확인을 할 수 있는 패스포트, 면허증 등 제출 합니다.
렌탈할 때에, 미리 보증금(신분증을 제출할수 있는 분은 3000엔, 신분증의 제시가 없는 경우는 10000엔)을 보관 합니다.     렌탈 시간은 2시간 정도가 됩니다. 반환 할 때에 보증금을돌려줍니다.  편리했습니다.                                                                                                                                                                                                                                                                       바로 근처에 시로야마 공원내에 있는 시나노 미술관에서 젠코우지의고카이쵸 기념으로 4월4일부터 5월 31일까지 「“이노리(기원)"의 카타치(형체)젠코우지 신앙 전」을 개최 하고 있었습니다.
독일·슈투트가르트에 있는 린덴 민족학 박물관이 소장하는 아미타 삼존입상은 젠코우지의 고카이쵸에서 햇수로7년에  한번 공개되는 전립 본존과 모습이나 얼굴 생김새, 옷주름의 모양등이 꼭닮은 불상이었습니다.      일본 미술 수집가의 미국인의 손으로부터, 바다를 넘어 독일의 박물관에 건너가있었던 이 불상이, 독일로부터 귀향을 한거네요.
꼭닮았지만 한가지 다른점이 있었습니다.
젠코우지의 아미타불 삼존 입상은 기초밑바탕색의 옻칠의 색이 검정색이었습니다만,박물관의 아미타불 삼존 입상의 옻칠의 색은 붉은색이었습니다.       가까이 볼 수 있어서 알 수 있었습니다.       각지의 아미타불 삼존상이나 도다이지(동대사 )소장의  아미타 여래 입상 등 중요문화재 약10점을 포함한  불상 약60점이 줄지어 있습니다.
불상은 신앙의 대상 뿐만이 아니라, 문화재로서의 가치가 있으며,  아름다웠습니다.
전시되어 있는 불상앞에서 손을 모으고 있는 분들도  있었습니다.
저 역시 자연스럽게 손을 모으고 있더군요. 기원이아니라 발원했습니다.                                                                                                                                                                                                                                                                                                                                                                                                                                                                                                                                                                      "오늘하루도 감사합니다 "
ec9e85ec9ea5eab68c-0012http://www.npsam.com/exhibition/2009/04/post_58.php
입장료는, 어른 1200엔, 대학생 900엔, 고교생 이하 무료입니다.

치쿠마시 안즈노사토(살구마을)

2009-04-02 by
카테고리: 관광


일본제일의  치쿠마시 안즈노사토(살구마을)에   봄 마중을 나갔습니다.
작년 봄에 만났던 살구꽃을 새봄에도 다시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꽃이 활짝 핀 것보다 아직까지는 꽃봉오리 맺힌 나무들이 더 많지만, 5~7일후는곧 즐거운 비명을 지르며 활짝 필 것 같습니다.    이젠 더 이상 참을 수 없다는 듯이 파란 하늘 아래 여기저기에 팡팡 터뜨린 꽃망울들을 볼수있을것같습니다.기다려집니다  
4월1일(수) 살구마을 스케치 파크에서 사진입니다. 
양지바른곳에서는  피기시작한 곳도 있습니다.
(더 보기…)